“무엇이든 지금 하라!”

<창세기 12:1~4>

 

 

기독교의 대표적인 변증가이며소설가인 C.S.루이스는 『나니아 연대기』라는 작품으로 유명합니다그런데 그가 쓴 작품 중에 『스크루테이프의 편지(1942)』라는 책도 유명합니다스크루테이프는 지옥의 고참 악마입니다.

이 책에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영국의 어떤 신사는 일주일에 한 번씩 도서관에 가서 책을 읽는 습관이 있었습니다어느 날 신사는 도서관에 가서 책을 고르는데 좋은 신앙서적이 눈에 들어왔습니다그리고 신사의 마음속에 하나님은 어떤 분일까그분은 나와 어떤 관계가 있을까?”라는 생각에 그 책을 집어 들려 했습니다그런데 그의 마음속에 사탄이 찾아와 그런 골치 아픈 생각은 무엇 때문에 하니곧 점심시간인데 쓸데없는 생각하지 말고 밥이나 먹어.” 신사는 방금 전에 떠올랐던 하나님에 대한 호기심을 누르고 식당으로 갔습니다점심을 먹는 중에 또다시 하나님에 대한 생각이 떠올랐습니다그러나 또 사탄이 밥 먹는데 소화 안 되게 뭘 그렇게 골똘히 생각해우선 밥이나 먹고 생각하렴.”하는 겁니다식사를 끝내고 다시 하나님에 대한 생각에 잠기려고 하는데사탄이 그런 생각은 한가할 때 해도 되잖아오늘은 집에 가서 할 일도 많으니 다른 날 생각해라.”라고 말하는 겁니다결국 신사는 하나님에 대한 아무 지식도 얻지 못한 채 도서관을 빠져 나오게 됩니다사탄은 집으로 돌아가고 있는 신사의 뒷모습을 보며 미소를 띠었다는 것입니다.

사탄의 가장 강력한 무기는 사람들로 하여금 나중에 하자라는 마음을 품게 하는 것입니다그래서 전도하다 보면 어떤 분들은 어느 정도 자리를 잡고내 상태가 좋아지면 그 때 교회 가겠다고 말하지만 그런 분들이 나중에 교회 오는 일은 쉽지 않습니다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복을 주시기 위해서 찾아오셨는데그렇다면 우리는 그 복의 자리로 가야하는데 나중에나중에…하다가 결국 그 축복을 경험하지 못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2020년이 내게 축복의 해가 되길 소망한다면무엇이든 지금 당장 시작해야 하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그의 고향과 친척과 아비 집을 떠나라 하셔서 아브라함은 믿음으로 순종했습니다.

 

그런데 4절을 보시면,

이에 아브람이 여호와의 말씀을 따라갔고 롯도 그와 함께 갔으며 아브람이 하란을 떠날 때에 칠십오 세였더라

 

아브라함은 조카 롯을 데리고 고향과 친척 집을 떠났다고 하는데그 때 나이가 75세였고그가 어디에서 떠났다고 되어 있습니까하란입니다하지만 창세기 1131절과 사도행전 72절에 의하면 그가 처음 부름 받은 곳은 갈대아 우르였습니다노아 홍수 이후에 그 후손들은 강을 따라 내려가며 거주지를 삼았습니다강 상류에 있었던 하란과 하류에 있었던 우르는 모두 그의 친족들이 몰려 살던 곳이었습니다우르에서 처음 부름 받았을 때그의 아버지 데라와 아브라함은 일단 우르를 떠났었습니다그런데 가나안 땅으로 가지 않고 상류로 올라가서 친족들이 있었던 하란에 머물고 있었던 겁니다.

그리고 아브라함의 아버지 데라는 결국 가나안을 향해 떠나지 못하고 하란에서 죽게 됩니다그런데 데라의 이름의 뜻은 체류하다지체하다란 뜻입니다데라와 아브라함은 가나안 땅으로 이동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고향과 친족을 떠나는 일이 그렇게 쉬운 일이 아니었기 때문에 떠날 수 없었던 것입니다특히 이름의 뜻처럼 데라가 떠나기를 주저했던 거 같습니다그리고 아브라함도 연로한 아버지에게 그 여정을 강요할 수 없었던 것입니다그의 가족이 얼마나 하란에 머물렀는지는 모릅니다하지만 사도행전 74절에 의하면아브라함은 아버지 데라가 죽자 가나안으로 떠나게 된 것입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을 복 주시려고 찾아오셨고그 축복의 길을 제시하셨습니다하지만 하란에서 지체하게 된 것입니다믿음의 액션이 따르지 않으면하나님의 약속과 축복도 중단되어 있는 것입니다그래서 야고보는 우리에게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믿음이다고 말씀하신 것입니다.

미국의 유명한 재즈 싱어로 활동한 마크 머피(Mark Howe Murphy, 1932~2015)’라는 분이 이런 말을 했습니다.

“‘내일부터라는 말은 절대 안 할거야라는 말과 같다. ‘내일부터 시작할거야…이 말이 목표를 실패하게 만든다.”

지금까지 당신은 수도 없이 내일부터라고 말해 왔지만사실 그 말은 절대 안 할 거야라는 말과 다를 바 없다.”

일을 미루는 습관은 매우 흔하지만 동시에 큰 손해를 불러 일으킨다무언가를 진정으로 하고 싶으면 목표가 무엇이든 지금 당장 시작하라!”

우리의 믿음의 액션이 멈춰 있다면 또는 순종을 미루고 있다면… 우리의 삶에는 하나님께서 행하시는 어떤 일도 일어나지 않을 것입니다. 2020년 하나님으로부터 오는 놀라운 축복과 역사 속에 우리가 있기를 원한다면 그 동안 미뤄왔던 믿음의 순종들을 시작하십시오무엇이든 지금 시작하면 우리는 그 축복과 언약 앞으로 한 걸음 더 가까이 가고 있는 것입니다복은 하늘에서 떨어지는 게 아니라우리가 그 복을 향해 한 걸음씩 나아가는 것입니다.

Tags: No tags

Leave a Comment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